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 발대식 개최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 발대식 개최
  • 뉴스와이어
  • 승인 2018.11.02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뉴스와이어)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주영범, 이하 인천센터)는 10월 31일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의 공식적인 시작을 알리는 발대식을 개최했다.

발대식은 창업자, 전담멘토, 인천센터 구성원이 처음으로 한데 모여 개최한 공식 행사로 향후 사업 운영을 위한 핵심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뜻 깊은 교류의 장이 됐다.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을 통해 인천센터와 함께하게 된 창업자는 모두 37명이다. 선정된 창업자 37명은 전국의 19개 각 창조경제혁신센터를 통틀어 가장 많은 숫자다.

행사는 창업자, 전담멘토, 인천센터 구성원들 간에 원활한 소통이 가능하도록 상호 컨텍 포인트를 교환하고, 인천센터와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에 대해 창업자와 전담 멘토에게 인천센터의 센터장을 비롯한 각 사업 담당자들이 직접 행사장에 참석해 알리는 등의 내용으로 진행됐다.

특히 선배 스타트업으로서 인천센터와 전문 엔젤투자자로부터 총 1억 6000만원의 투자유치에 성공한 인천센터의 보육기업 로프솔트의 박용희 대표는 창업자들이 공감할 수 있는 생생한 창업스토리를 실감나게 들려줘 참석자들로 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주영범 센터장은 “이번 사업은 사업화 지원예산, 사업운영비 등 연 25억원 정도 규모의 사업이며 단일 지원사업으로는 우리 인천센터 내에서 가장 큰 예산이 투입되는 사업이다”며 “우리 센터는 이 사업에 함께하게 된 창업자, 전담멘토 한 분 한 분을 소중한 가족과 같이 여기고 각 창업자들의 창업 성공을 위한 든든한 발판이 될 수 있도록 구성원 모두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창업자들은 전담멘토와 운영기관인 인천센터의 도움을 받아 2019년 6월 30일까지 각자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의 사업화 목표를 완료하게 된다.

목표 완료 이후에는 인천센터의 보육기업으로 등록돼 인천센터와 함께 창업 성공을 위한 사업 추진을 계속해 나가게 된다.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은 만 39세 이하 예비 또는 6개월 이내 창업자를 선정해 사업화가 가능하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는 8월 ‘2018년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 운영기관으로 선정됐다. 운영기관은 창업자를 모집·선정하고 최종 선정된 창업자의 사업화 꿈을 실현시켜 나가는데 함께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개요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는 인천광역시와 한진, KT 간 협업을 통해 첨단 ICT 기술이 접목된 스마트물류, 스마트시티, 에너지 효율화 중심 스타트업 발굴/육성과 한·중 스타트업 교류협력 플랫폼을 구축해 중소, 벤처기업 수출 경쟁력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출처: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언론연락처: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창업지원본부 고영조 032-458-5073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보도자료 출처 :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 배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